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대평면 사무소


내 고장 유래

연혁

대평면은 옛부터 한들 또는 큰들이라고 불리었다. 북쪽은 산청군 단성면, 서쪽은 수곡면, 동쪽은 명석면, 서남쪽은 사천군 곤명면, 남쪽은 진양호와 접하고 있다. 조선조 전기때까지는 진주목 서면(西面)의 서신대리(西申大里), 침곡리(針谷里), 가을동리(加乙洞里), 대평리(大坪里)이던 것이 임진왜란 후에는 대평리로 통합되고 조선조 후기에는 침곡면(針谷面)과 대평면(大坪面), 또 구한말 때는 침곡면(針谷面), 신풍면(新豊面), 마동면(馬洞面), 대평면(大坪面)이었다.

1914년 3월 1일에는 부령 제 111호 (1913. 12. 29 공포)에 의하여 대평면(大坪面), 신풍면(新豊面), 마동면(馬洞面), 침곡면(針谷面), 곤양군 곤명면 본촌동 일부를 통폐합하여 대평면(大坪面)이라 하고 그 속리를 대평리(大坪里), 신풍리(新豊里), 내촌리(內村里), 당촌리(堂村里), 하촌리(下村里), 상촌리(上村里)등 6개리로 하였다.

1995년 1월 1일 법률 제 4774호(1994. 8. 3)에 의거 진양군에 속하였던 대평면이 도농 복합형 진주시로 통합되었다.

역사적 유래

  • 조선조 前期時 晋州牧 西面의 西申大里, 針谷里, 加乙洞里, 大坪里로 稱함
  • 조선조 後期時 針谷面 大坪面으로 稱함
  • 구한말에 針谷面 新豊面 馬洞面 大坪面으로 稱하였음
  • 1914년 3월 1일 부령 제111호(1913.12.29일 공포)로 大坪面으로 統合하고 그 束里를 大坪里, 上村里, 下村里, 堂村里, 內村里, 新豊里의 6개 法定里로 稱함
  • 1970년 6월 南江댐 建設로 인하여 廳舍를 上村里로 이전
  • 1971년 3월 25일 군조례 166호(1971.3.25일 공포)로 南部出張所를 設置하여 管轄區域을 下村, 堂村, 內村里, 新豊里를 所管하여 民願을 처리해 오던 중 1978년3월29일 上村里 741번지에 本廳舍를 新築하여 1978년 4월6일 군조례(1978.4.6일 공포)로 南部出張所를 廢止하고 本面으로 統合되었슴
  • 1995년 1월 1일 법률 제4774호에 의거 晉州市와 晉陽郡이 統合되어 現在 晉州市 大坪 面으로 되었슴
  • 1998년 10월 24일 남강댐 2차 보강 공사로 인하여 구 廳舍가 수몰되어 대평리 移住團 地내517-16번지로 廳舍를 移轉 현재에 이르고 있음

담당자 :
대평면 055)749-3911
  • 스크랩
  • 인쇄
  • 위로

만족도조사

고객만족도조사
평가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본인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