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번역시스템을 이용하여 자동 번역중입니다. 번역이 정확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It is under automatic translation using Google translation system. The result may not be accurate.



불면 자가진단
자가진단
스트레스 평가 구분사항
질문내용 아니요
1잘 때 미열이나 숨이 답답한 것을 느낄 때가 있다.
2차 소리나 텔레비전, 라디오 소리에 신경이 쓰인다.
3잠들 때까지 30분 이상 걸린 때가 많다.
4밤중에 한 번쯤은 잠이 깬다.
5항상 꿈을 기억한다.
6잠에서 깨면 머리가 무겁고 나른하다.
7건망증이 심하고 계산이 잘 틀린다.
8우울해서 만사가 귀찮다.
9지나간 일에 대해 연연해 한다.

불면 자가진단 검사 결과

0

진주시보건소·정신보건센터(Tel:749-4954,5)

불면 자가진단 검사 결과

의 수가 1-5

이따금 불면에 시달리는 때도 있으나 그렇게 심각한 상태는 아닙니다. 대부분의 현대인이 여기에 속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진주시보건소·정신보건센터(Tel:749-4954,5)

불면 자가진단 검사 결과

의 수가 6-9

병적인 의미에서 불면증(만성 불면) 의 의심이 갑니다.
의사의 진단을 받아 보는 것이 좋을 듯합니다. 몸의 리듬을 정상으로 회복하기 위해서는 규칙적인 생활을 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아침과 낮, 밤 등 태양의 운행에 따라 하루의 리듬을 만들어야 합니 다. 아침에는 일정한 시간에 일어나고 밤에는 일정한 시간에 잠 을 자는 것이 중요합니다. 낮에는 짧은 시간이라도 반드시 햇빛을 쬘 수 있도록 하세요. 이것이 가장 중요한 일입니다. 또 휴일에는 늦잠을 자는 것은 별로 좋지 않습니다. 일요일 하루라도 온종일 자고 싶은 심정은 이해하지만 휴일에 잠을 많이 자면 이튿날 불면증을 유발하는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휴일이라도 평소보다 30분쯤 더 자는 정도는 몸의 리듬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진주시보건소·정신보건센터(Tel:749-4954,5)


페이지담당 :
보건행정과
전화번호 :
055-749-5711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십니까?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