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번역시스템을 이용하여 자동 번역중입니다. 번역이 정확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It is under automatic translation using Google translation system. The result may not be accurate.



진주시, 2020 인문도시지원사업 선정

작성일
2020-07-31 09:36:07
작성자
공보관
조회수 :
72

진주시, 2020 인문도시지원사업 선정

진주시, 2020 인문도시지원사업 선정

진주시, 2020 인문도시지원사업 선정
- 경상대학교와 공동연구, 진주학(學) 가치 조명 기회 마련 -

진주시와 경상대학교가 지난 6월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공모하는 2020 인문도시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되었다고 30일 밝혔다.

올해에는 진주시를 비롯한 5개 지자체가 선정되었으며, 진주시는 「인문학, 진주를 품다」라는 주제로 시의 적극적인 지원과 경상대학교 인문도시사업단(경상대학교 문화콘텐츠학과)의 노력으로 결실을 맺게 되었다.

인문도시지원사업은 지자체와 대학 간 네트워크를 결성하여 시민들에게 인문학을 접할 수 있는 장을 제공함으로써 인문학의 사회 기여를 촉진하고, 지역의 인문자산을 발굴 전파하여 인문학의 대중화를 추진하는 사업이다.

진주시와 경상대학교를 비롯한 34개의 기관 및 문화단체들이 참여하는 이번 사업은 2020년부터 향후 3년간 국비 4억 8백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진주의 역사, 문화, 문학, 예술 등 우수한 인문학 자산을 발굴하고 이를 시민들에게 전파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행하게 된다.

「인문학, 진주를 품다」라는 주제로 일반시민, 청소년, 문화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총 140여회의 강좌와 30개의 체험행사를 실시하고, 진주인문매개자 양성과정을 개설하여 지역의 인문학 인력을 양성한다.

이 외에도 인문축제 행사, 학술대회와 포럼을 개최하여 해당 분야의 교수와 문화인, 향토사학자 등 50여 명이 넘는 인문학 전문 인력들이 참여하여 진주를 인문정신이 깃든 도시로 만들고 진주학(學)의 가치를 조명해 나갈 계획이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지난 해 유네스코 창의도시 선정에 이어, 이번 인문도시지원사업의 선정은 진주시의 우수한 인문학적 전통을 시민들과 함께 공유하고 즐길 수 있는 기회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고, 진주시의 역사ㆍ문화ㆍ예술에 대한 실용적 학문으로서의 ‘진주학(學)’을 정립하는데 좋은 계기가 마련되었다”고 밝혔다.

연구책임자인 장만호 교수(경상대학교 국어국문학과)는 “「인문학, 진주를 품다」라는 주제로 시행되는 본 사업은 소통과 치유, 동행이라는 세 가지 키워드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우리 안의 타자들과 소통하고 그들과 함께 치유됨으로써 좀 더 아름다운 사회로 동행하자는 것이 이번 사업이 지향하는 목표이다”라고 밝혔다.

이번 사업의 성공적인 개최로 융성했던 진주의 옛 문화를 찾고 현대성을 갖춘 오늘날의 진주문화를 가꾸어 나가 진주의 인문정신이 시민들의 가슴에서 빛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

문화예술과
문화재팀 권임숙
055-749-8578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공공누리 제2유형 저작권정책

페이지담당 :
공보관 공보팀
전화번호 :
055-749-5031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십니까?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