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번역시스템을 이용하여 자동 번역중입니다. 번역이 정확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It is under automatic translation using Google translation system. The result may not be accurate.



판문(板門) 마을은 삼국시대 석(昔)씨들이 마을을 형성하였으며 동리밖에 판자로 울타리를 치고 동쪽으로 문을 내었다고 하여 판문이라 부르게 되었다고 전하고 있다. 조선 정조 때에 달성서씨와 화순최씨 진양정씨들이 들어와 살게 되었다고 하며 마을 아래에 백년 된 느티나무가 그리고 마을 위에 오십년 된 느티나무가 서 있다. 지금은 여러 성씨가 대를 이어 살고 있으며 마을 진입도로도 깨끗이 포장되어 살기 좋은 마을이다.

감나뭇골

평거동에 소재하고 있는 골짜기는 옛날부터 감 산지로서 많은 감나무가 재배되고 있었다.

고려고분군(高麗古墳群)

평거동 산 44번지 2호에 있는 고려 때의 무덤이다.

굴바구

본동에 남강변에 있다. 지금도 굴바구라고 한다.

돌바구

본동 남쪽에 있는 마을이다.

동안골

본동 서북쪽에 있는 골짜기다.

동네덤

본동 남쪽에 있는 더미이다.

동수삐딱

본동 남쪽에 있는 마을로 옛날에 역이 있었다.

들말

들판 가운데 있는 마을이라는 뜻으로 들말이라고 한다.

명당골

본동 서북쪽에 있는 골짜기이다.

못밑새미

본동 서북쪽에 있는 우물로 위에 못이 있었다.

미륵암

본동 중앙에 있는 높이 3m의 미륵이다.

송 매

이 마을에는 송씨라는 유력한 사람이 살면서 매화나무를 심었다고 한다. 지금은 매화나무는 없어 지고 송시를 기념하는 조그만한 정자만이 남아 있다.

신기동

조랫골 동북쪽에 있는 마을이다.

조랫골

마을의 지형이 조리같다는 뜻으로 이 마을을 조랫골이라 한다.

지령골(芝靈谷)

이 골짜기에는 고목이 많아 지초(至草), 즉 버섯이 나왔다고 한다. 그런데 한편 지초를 영지(靈芝)라고도 하는데 이 영지가 많은 골짜기라는 뜻으로 불리고 있다.

평골

본동 서쪽에 있는 평평한 골짜기이다.

함새미

본동 앞에 있는 우물이다.

행정구역명칭 변천현황 및 명칭유래

행정구역명칭 변천현황 및 명칭유래 구분, 현행행정 구역 명칭, 시대별 명칭변천 현황, 명칭유래
구분 현행행정 구역 명칭 시대별 명칭변천 현황 명칭유래
삼국
및 통일 신라시대
고려시대 조선시대 일제시대 대한민국
시·도 晉州市 平居洞
  • 菁州(신라 (신문왕 5년 685 년)
  • 康州(신라 경덕왕 16년 757년)에 소속
  • 晉州(고려 태조 23년 940년)
  • 晉州牧 (성종2년 983년) 에 소속
晉州牧坊里 西面 平居里 (朝鮮朝前期)
  • 晉州郡 平居面 (1914)
  • 平居面 (8里, 1932년)
  • 晉州市 平居洞(1949.8.15)법률제32호
  • 平居洞,신안동 분동(1995.3.1) -平居洞 일부 판문동에 이속 (1997.7.1)
  • 平居洞은 석갑산의 동남 쪽 일대 남강 퇴적지 가장자리에 취락이 형성 되어 집성촌으로 성장한 으로 알려져 있으며
  • 취락의 발달 형태로 보면 東으로 남강이 흐르고 강 주변으로 퇴적층 옥토가 쌓임으로써 사람이 살기 에 적합하여 平居라는 이름의 지명이 유래된 것 으로 추정됨

페이지담당 :
판문동
전화번호 :
055-749-4501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십니까?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