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번역시스템을 이용하여 자동 번역중입니다. 번역이 정확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It is under automatic translation using Google translation system. The result may not be accurate.


참진주 Today 여닫기 창의도시 진주 TOP
참진주 Today
현재 시각 AM 09:21 2020/02/22 Sat

정자리(亭子里)

1914년, 진주군 송곡면 정자동(松谷面亭子洞)·홍정동(鴻亭洞), 이곡면 이곡동(耳谷面耳谷洞), 성을산면 하인담동(省乙山面下仁潭洞), 금동어면 검암동(金冬於面檢岩洞) 각 일부로서 정자리라 하였다.

정자

정자리의 본 마을이다. 문산에서 금곡으로 오는 첫 번째 마을이고 문산면 안전리와 송곡으로 가는 입구이며 임란시 재령이씨가 정착하였다 하나 지금은 문화류씨가 대성이다.

공골땀

정자 중간에 있는 마을이다.

굼턱논

정자 앞에 있는 논이다.

깔치도가리

정자 입구에 있는 논이다. 경지정리가 되기 전에는 갈치처럼 길다는 말에서 유래된 듯하다.

도가땀

정자리 서쪽 마을이다. 문산면에서 금곡으로 오는 첫동네이다. 술도가(양조장)가 있었다는 뜻에서 생겼다 한다.

도둑골 모퉁이

정자 동쪽에 있는 모퉁이이다. 전에 도둑이 살았다 한다.

디매이통들

정자 서쪽에 있는 들이다. 봇도랑에 물막이를 높게 막아야 물이 들어간다는 뜻에서 생긴 말이다. 경상도 사투리로 맥이는 막는다는 뜻이다.

홍정

조선조 전기시대 조판서가 처음 자리 잡고 살면서 옥호를 명홍정이라 하여 마을 이름을 명홍정이라 불러오다가 명자는 빼고 홍정이라 불렀다 한다.

골안마을

홍정동 안에 있는 마을이다.

매구정

홍정동 북쪽의 마을이다.

메통길

공골땀에 있는 길이다. 정자가 있고 그 밑에 냇물이 흐른다.

사진대

홍정남쪽에 우뚝 솟은 언덕이다. 경치가 좋고 옛날 조판서의 정각이 있었던 곳이다.

모담들

홍정 서쪽에 있는 들이다. 들이 넓어 관수용 물은 두문리 밑에 있는 모담보에서 끌어온다.

명홍정

홍정의 또 다른 뜻으로 구한말 때까지 지명으로 쓰이기도 했다. 기러기가 울고 떠나갔다는 애소에 어린 뜻이다.

방골

절골 옆에 있는 골짜기이다.

버던골들

정짓골 앞들이다.

버섯골

도가땀 위에 있는 골짜기이다.

선창미마을

홍정동 서쪽 영천강가에 있었던 선창마을이다. 옛날 선창이 있었다 한다.

소죽발산

정자 서쪽 산이다. 풀이 많아서 소를 놓아 먹였다 한다.

숲뚝뚝

정짓골 앞에 있는 제방이다. 숲이 있다.

절골

정자 서쪽에 있는 골짜기이다.

절골못

절골에 있는 못이다.

시평

시평은 홍정에서 남쪽으로 강 건너 들판에 있는 마을이다. 감나무가 많이 있었으므로 불리어졌다는 말도 있고 감남이라는 사람이 살았다는데 감남의 이름에서 유래했다는 전설이 있다. 시평은 신담과의 사이에, 옛날 강이었다는 연못이 있는 것으로 보아 옛날 에는 강바닥이었던 것이 분명하며 전하는 말로는 약 백삼십년 전에 현위치에서 남쪽으로 약 200m 거리에 마을이 형성되어 있었으나 1925년 대홍수때강의 범람으로 일부가 없어졌다가 다시 마을이 형성되었다 한다. 한편 뱃설이라고도 하여 돈이 많거나 사람이 많이 모여 살면 위험하다는 말이 있다. 시평에 전하는 전설로는 어느 한 사람이 대발에 걸린 큰 잉어 한 마리를 살려 준 사실이 있다 한다. 살아간 잉어는 차현소에 사는 용왕의 딸이었고 모담소에 심부름을 다녀오는 길이었다 한다. 살아간 잉어가 자초지종을 용왕에게 고하였다. 용왕은 딸을 살려준 사람을 찾으니 이름이 감남이라는 것을 알았다. 그리하여 감남이의 꿈에 현몽하여 묻기를 너의 소원이 무어냐고 하기에 답하기를 이 들판에 못쓰는 늪을 논으로 만들어 달라고 청하자 그러면 네가 하고 싶은 곳에 경계를 명시하라 하였다. 그 말을 들은 감남이는 제럽을 꽂아 놓고 꿈을 깨었더니 대홍수가 일어나서 하나의 들판을 만들어 주었다 한다. 그리하여 감남의 이름을 따서 감남들이 되었다는 전설이 있다.

홍정보

문산들을 관개하는 보이다. 홍정과 시평 사이의 강을 막아 용수를 공급한다. 옛날에는 소나무로 막았으나 나무의 양이 모자라 돌로서 보를 하다가 5·16후에 현재와 같은 콘크리트 보가 되어서 관개에 편리하다.


페이지담당 :
금곡면
전화번호 :
055-749-3091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십니까?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