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번역시스템을 이용하여 자동 번역중입니다. 번역이 정확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It is under automatic translation using Google translation system. The result may not be accurate.



하촌리(下村里)

1914년, 진주군 마동면 당촌동(馬洞面堂村洞), 신풍면 중동(新豊面中洞)·수곡동(水谷洞)·중금동(中金洞)의 각 일부와 침곡면 하촌동(針谷面下村洞)으로서 하촌리(下村里)라 하였다.

하촌(下村)

1969년 남강댐이 되기 전 관동(觀洞)마을은 56세대, 연산(硏山)마을은 81세대 등 2개 마을로 되어 있었다. 당시 면사무소와 지서(支署)의 인접한 곳에 주점이 있어 그 주점에서 접대부를 고용하고 술을 팔정도로 경제사정이 좋은 곳이었다. 양력 11월경부터 익년 4월까지 약 6개월간 무, 고구마, 토란 등 농산물 수송용 트럭으로 하루 10여대씩 많은 물량이 송출(送出)되었으며 타지역에서는 볼 수 없는 차량통행이 빈번한 곳이었다.

도통사(道統祠)

공자, 주자, 안자 등 3현을 모신 사당이다. 1983년 8월 6일에 경상남도 문화재자료 제 63호로 지정되었다.

베루메

하촌리 연상에 있는 산 이름이다. 옛날에는 뒷산에서 먹을 가는 벼루돌을 많이 채석했다하여 베루메라고 불러왔지만 지금은 흔적도 없다.

국사봉

하촌리에 있는 산 이름이다.

학 동

하촌리에 있는 마을로 황새골이라고도 부른다.

명성암

하촌리 산 90번지에 있는 암자이다. 1975년에 증축하였다.

비늘고개

구한말 하촌리가 침곡면(針谷面)으로 되어있을 당시 바늘같이 가늘고 뾰족하다고 하여 바늘고개이며 이 고개이름을 따서 침곡(針谷)이라 이름지었다.


페이지담당 :
대평면
전화번호 :
055-749-3911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십니까?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