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번역시스템을 이용하여 자동 번역중입니다. 번역이 정확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It is under automatic translation using Google translation system. The result may not be accurate.


참진주 Today 여닫기 창의도시 진주 TOP
참진주 Today
현재 시각 AM 07:42 2019/08/24 Sat

왕지리

1914년, 진주군 명석면 추동(樞洞)?왕지동(旺旨洞)으로서 왕지리(旺旨里)이라 하였다.

왕지(旺旨)

집현산 한줄기가 집현면과 명석면의 경계를 이루며 십여리를 뻗어온 중간 지점에 산을 등지고 포근하게 자리한 마을이 있으니 이곳을 왕지골이라 한다. 왕지라는 촌명은 마을 뒷산 중턱에 왕정승(旺政承)의 고총이 있어서 이렇게 불려진 것이라 하고, 동성골(同生谷) 역시 왕정승의 동생묘가 있어 동성골이라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왕지골에는 밀양박씨(密陽朴氏)들이 많이 살고 있으니 근 300년 전에 이곳에 정착하였으며, 박씨들의 재실인 모수재(慕수齋)가 있으니 그들의 입향조(入鄕祖) 박광신(朴光新)을 우모(寓慕)하여 건립한 것이다. 동성골에는 달성서씨(達成徐氏)들이 주로 살고 있으니 박씨들과 거의 동시에 입주하였다고 한다. 마을 앞에 평평한 들이 펼쳐져 있으니 농가 호수에 비하여 경지면적은 그리 넓지 못하나 경지정리와 수리시설이 잘되어 모든 농사가 잘 된다.

후로동

마을 서쪽에 있는 골짜기이다. 100여년 전까지 박씨들이 살았다고 한다.

서재터

후로동 옆에 있는 산록이다. 예전에 박씨 집안의 서재가 있었다고 한다.

밭골재

서쪽에 있다. 관지리 밭골로 넘어가는 재이다.

큰대골과 작은대골

북쪽에 있는 골짜기이다. 큰 대골 다음에 작은 대골이 있다.

강 변

시냇가에 있는 부지이다. 예전에 여기 야학교(夜學校)가 있었다.

한티재

마을 남쪽에 있다. 집현면 사촌리로 가는 재이다. 예전에 버스가 다니기 전에는 진주로 가는 지름길로 행인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은 곳이다.

추동(樞洞)

왕지리와 남성리 중간지점에 위치한 이 마을은 예부터 동리터가 좋다고 일컬어진 곳이다. 안마을과 바깥마을로 나누어져 있다.

탑고개(塔峴)

마을 동쪽에 있다. 옛날에 재먼당에 탑이 있었다고 한다. 전일 걸어다닐 때에 단계, 산청지방 사람들이 이 고개를 통하여 동부지방으로 갔으며, 행인들이 모아진 큰 조산이 큰년까지 고개에 있었으니 길을 넓히면서 없어져 버렸다.

용장골(龍藏어)

마을 북쪽에 있는 골짜기이다. 못이 있다.

큰어미, 작은어미바위

용장골 입구에 있다. 크고 작은 바위가 나란히 서 있어 그 모양이 흡사 큰어미, 작은어미 같으므로 이렇게 부른다.

솥골재

안마을 뒤편 관지로 넘어가는 재이다.


페이지담당 :
명석면
전화번호 :
055-749-3881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십니까?

평가: